9일 방송된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는 성송호 팀장이 이영자의 신입 매니저에게 이영자에 대한 팁을 전하는 모습이 그려졌습니다.





이날 방송에서는 15여년 동안 함께 동고동락한 이영자의 2대 매니저가 등장을 해서 이영자의 화를 가라앉히는 꿀팁으로 치킨을 제안했습니다.


그는 "절대 치킨을 한 마리만 시키면 안된다"라면서 "각자 한 마리를 시켜서 나눠 먹어야 한다. 먹고 나면 다 풀린다"라고 전했습니다.



(한남동 이영자맛집 대구 한방통닭 한남동 한방통닭 전기구이통닭 부산 한방통닭 영자로드 홍미닭발)


이영자는 성송호 팀장과 신입 매니저와 함께 한방통닭집을 찾았는데요.


성송호 팀장은 "이영자가 항상 스케줄을 마치면 풍성하게 베풀어줘서 저도 그걸 후배에게 베풀어주고 싶었다"라며 "이영자가 닭 한 마리를 통째로 먹으면 성공한 기분이라고 말해서 저도 그런 기분을 느끼게 해주고 싶었다"라고 진심을 털어놨습니다.



대부분의 사람들이 결코 목표를 이루지 못하는 이유는 그들은 목표를 정의하지 않거나, 단 한번도 진지하게 그 목표가 믿을 수 있는 것, 이룰 수 있는 것이라고 생각해보지 않기 때문이다. 승리하는 사람들은 자신이 어디로 가고 있는지, 그 과정에서 어떤 일을 할 계획인지, 그 모험을 누구와 함께 할 것인지 알고 있다. – 데니스 웨이틀리


Posted by ~~m^.^m~~ 트랙백 0 : 댓글 0